Hoe Kee Chicken Rice

/말라카 치킨 라이스

말라카에서 맛볼 수 있는 대표 음식을 꼽으면 치킨 라이스를 고를 수 있을것 같다. 말라카의 치킨 라이스는 다른 지역과 달라서 유명한데, 유명세 때문인지 말라카에 유독 치킨 라이스 집들이 많이 있었고 치킨라이스를 취급하는 집들에는 사람들이 더운날씨에 밖에서 줄을서서 기다리는걸 볼 수 있었다. 너무 날씨도 더웠고 밖에서 줄을 서서 기다려가며 먹고 싶지 않아 커피 먼저 마시며 식사시간을 조금 피해 줄이 상대적으로 길지 않은 곳을 찾은게 바로 Hoe Kee Chicken Rice.


상대적으로 줄이 길이 않았을뿐, 조금 웨이팅을 했고 또 건물 외관에서 꽤 오래된 음식점같은 인상을 풍겼다. 위 사진에서 보면 알 수 있듯 하이난 치킨 라이스라고 써 있는데, 여기 말라카에서 맛보는 치킨 라이스의 기원은 중국 하이난에서 온 음식이다. 동남아에는 정말 많은 중국 화교들이 있는데, 하이난성에서 넘어온 중국 사람들이 말레이와 싱가폴에 자리를 잡으며 그때 먹던 음식이 이어져 온것 같다. 그래서 꼭 말라카뿐 아니라 KL 시내에서도 하이난 음식점이나 하이난 스타일 메뉴를 가끔 볼 수 있었다.


내부는 생각보다 컸고 밖에 날씨가 더워서 내부도 꽤 더웠었다. 재밌는건 돼지고기가 아닌 치킨을 취급하는 집인데도 말레이 원주민계 사람들은 안보이고 대부분 중국계 말레이시아 사람들만 보인다.


치킨 라이스 2인분. 말라카의 치킨라이스가 유명한게 바로 저 라이스 볼 때문으로 알고 있다. 아마 이와 비슷한 스타일은 KL이나 다른 도시에서도 접할 수 있는데 저 볼이 포인트다. 식감으로 치면 우리 쌀밥과 떡의 중간정도 되는 느낌과 식감. 그냥 진 쌀밥을 뭉친 느낌인데, 아무래도 동남아시아는 우리와 달리 날리는 쌀이 많아 떡같은 식감이 독특하게 다가왔을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들었다. 


간장을 베이스로 한 소스에 치킨이 있고, 쌀밥이 있는데 개인적으로는 대단하다 말하기는 어려웠다. 사실 원나잇 푸드트립 말라카 편에서 가수 이지혜씨가 치킨라이스를 너무나 맛있게 먹는걸 보고 조금 기대를 했었는데 아주 특별하다 말하기는 어려울것 같다. 위에도 적었듯 저 쌀밥을 뭉치는 형태가 일반 치킨 라이스와의 차별되는 점이 아닌가 싶다. 말라카에 온다면 그래도 다들 줄서서 맛을보니 한번 같이 맛보는건 좋지만, 말라카 치킨라이스가 유명하다는 이유로 말라카에 방문하는건 권하고 싶지는 않다. 맛이 없는건 아닌데 추천하기 어려운 느낌?





한번 정도 말라카에 온다면 도전해볼만 한 맛. 기대를 한다면 실망도 비례할듯.


 - 특별한 맛은 아니다. 심심한듯 말레이분들에게 라이스볼의 식감이 매력적인것 같으나 우리에겐 떡이 있다 ★★☆

위치 - 존커스트릿 메인로드에 있다 ★★★★☆

참고 - 치킨라이스의 경우 점심에만 맛볼 수 있다. 오후에 문을 닫으며 저녁에는 메인로드에 야시장이 들어선다.


주소 : 468, Jalan Hang Jebat, 75200 Melaka, 말레이시아


  • 익명 2018.06.01 21:50

    비밀댓글입니다

  • 익명 2018.06.01 21:51

    비밀댓글입니다


위로가기